[팟캐스트]노유진의 정치카페 4편-2부"잡담 문창극"

 

 

저작자 표시
신고
블로그 이미지

노회찬(omychans)

20대 국회의원(창원시 성산구) 정의당 원내대표 진보 정치 최초 3선 의원 &국민사이다

노회찬 "재보선 야권연대 가능성 검토…출마고민"

노회찬, 문창극 '일본 식민지 하나님 뜻' 발언에 "아베가 임명한것같다"

2014.06.12

관련 이미지

노회찬 "재보선 야권연대 가능성 검토…출마고민"

정의당 노회찬 전 대표는 YTN 라디오의 '신율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해 7·30 재보궐선거에서 새정치연합과 정의당의 야권 연대에 대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 놓고 검토하는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본인의 재보선 출마 여부에 대해서는 "당내에서 저와 천호선 대표에게 신생 정의당을 더 알리고 현실적인 뿌리를 강화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임하라는 요청이 있어서 고민하고 있다"며 출마 가능성을 내비쳤습니다.
 
지난 6·4 지방선거 결과에 대해서는 "여, 야, 진보정당 모두 패배했다"며 "대선패배 후 야권 전체가 무기력함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는 것이 국민들의 평가"라고 진단했습니다.
 
문창극 국무총리 후보자가 일제 식민지배와 남북 분단이 하나님의 뜻이라는 취지로 발언해 논란이 벌어지는 것에 대해서는 "아베 총리가 일본 각료로 임명한 사람이 아닌가 싶을 정도로 용납될 수 없는 역사관을 갖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노회찬, 문창극 '일본 식민지 하나님 뜻' 발언에 "아베가 임명한것같다"

노회찬 전 정의당 의원은 12일 문창극 총리 후보에 대해 "일본의 아베 총리가 각료로 임명한 사람이 아닌가 싶다"고 일침을 가했다.

노 전 대표는 12일 YTN 라디오의 '신율의 출발 새아침'에 나와 '문 후보자의 발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이렇게 극단적인 생각을 가진 분이라면 주요 공직에, 그것이 총리가 아니더라도 나설 수 없다"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문 후보는 "'하느님은 왜 이 나라를 일본의 식민지로 만들었습니까'라고 속으로 항의할 수 있겠지만 하나님의 뜻인 것이다. 너희들은 이조 500년 허송세월로 보낸 민족이다. 너희들은 시련이 필요하다고 해서 우리에게 고난을 준 것이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노회찬 전 대표는 "밖에서 보면 박근혜 대통령이 총리 내정자로 임명한 게 아니라 아베 총리가 일본에 각료로 임명한 사람이 아닌가 싶을 정도로 대한민국에서는 용납될 수 없는 역사관과 철학을 갖고 있다는 점에서 대단히 국민건강과 정서에 위배되는 심각한 인사"라고 덧붙였다.

또한 노 전 의원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문 후보의 친일 망언이 잇따라 폭로되고 있는 것과 관련해 "캘수록 더많이 나오는 보물창고군요"라고 비난했다.

특히 그는 "이건 보수와 진보의 이념차이를 떠나 이렇게 극단적인 생각을 가진 분이라면 주요 공직에는, 그것이 총리가 아니더라도 나설 수 없는 상태라고 본다"며 즉각적 지명 철회를 촉구했다.

저작자 표시
신고
블로그 이미지

노회찬(omychans)

20대 국회의원(창원시 성산구) 정의당 원내대표 진보 정치 최초 3선 의원 &국민사이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