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노회찬 일보

"하늘이 주신 검찰개혁 기회, 공수처법 발의" - 7월 22일 노회찬일보




[2016년 7월 22일 노회찬일보]




1. 홍만표 변호사와 현직 검사장인 진경준, 현직 청와대 민정수석 우병우까지 고위공직자의 비리 혐의가 연일 쏟아지고 있어 검찰 개혁이 다시금 대두되는 상황에서, 노회찬 원내대표가 현직 고위공직자는 물론 전직 고위공직자와 그 가족, 대통령의 친족도 포함하는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 설치에 관한 법률안'(이하 '공수처법')을 발의했습니다. 


노 원내대표는 어제(21일) 오후, 공수처법 발의 기자회견에서 "이 순간, 대한민국 국회의원으로서 해야 할 일이 무엇인지 생각했고, 지금이야말로 하늘이 주신 '검찰개혁의 최적기'"라며, "공수처 설치를 통해 고위공직자 비리 수사를 제도적으로 보장하는 것에서 부터 검찰개혁이 시작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