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6 국정감사

[국감TV] "검찰, 최경환 50억 수수 의혹 수사의지 없나?"





드디어 법사위 국감이 시작되고, 노회찬 의원의 2016 국정감사 첫 질의는

최경환 의원의 50억 수수 의혹과 관련, 검찰의 수사 의지가 있는지에 대한 의문이었습니다.


또한 중소기업진흥공단의 채용 과정에서 최경환 의원의 인턴 채용 압력에 대해서도

질의하고, 검찰의 소극적인 수사에 대한 질타도 함께 가했습니다.